자연관찰 카드뉴스
헬스·뷰티

테니스, 골프엘보? 인대주사로 통증 해결

발행일시 : 2016-04-20 16:47
테니스, 골프엘보? 인대주사로 통증 해결

자신은 테니스도 치지 않고, 골프도 치지 않으니 자신과는 관계없는 질환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러나 팔꿈치 관절 질환을 대표하는 테니스엘보와 골프엘보는 테니스나 골프를 칠 때 팔꿈치를 과다하게 회전하는 경우 발병하기 쉬워 붙여진 병명인 것은 맞지만, 그러한 운동들을 하지 않는다고 걸리지 않는 질환은 아니다. 오히려 생각보다 더욱 우리 주변에서 흔히 나타나는 질환이다.

참본정형외과 윤재광 원장은 “집안일로 팔꿈치에 무리를 주는 가정주부들도 앓기 쉬운 관절 질환으로, 지속적이고 과도하게 힘을 받은 팔꿈치 힘줄에 미세한 파열이 생기면서 염증과 통증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라고 설명했다.

팔꿈치 안쪽에 생기는 상과염을 골프엘보, 바깥쪽에 생기는 상과염을 테니스엘보라고 한다. 테니스엘보는 증상이 심해지면 물건을 들어 올리거나 문고리를 돌리는 중에도 통증이 나타날 수 있으며, 간혹 젓가락을 들지 못할 정도로 힘이 빠지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질환들은 앞서 언급했듯 대개 인대나 건(힘줄)의 손상으로 생기는 질환이다. 문제는 이 부위가 한 번 손상을 입으면 재생이 잘 안 되기 때문에 대부분이 만성적으로 통증이 있거나 치료를 받더라도 자주 재발한다는 것이다. 따라서 질환 초기에 빠르게 치료를 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기본적으로 보존적 치료를 먼저 진행하게 되는데, 항염증성 약물 투여나 열 치료, 냉 치료, 스테로이드 주사요법 및 운동요법 등이 바로 그것이다. 항염증성 약물은 치료를 시작할 때 염증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으며, 열 치료와 냉 치료는 증상의 호전 염증반응을 최소화하는 데 각각 사용한다. 스테로이드 및 국소 마취제 주사는 확진 및 통증의 경감 효과가 있다.

그러나 무엇보다 장기적인 증세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스스로 재생되지 않는 인대나 건(힘줄)을 튼튼하게 해주는 것이 필요하다. 이를 위해 인대주사 치료가 주목을 받고 있다.

인대주사 치료는 고농도의 포도당을 손상부위에 주사하여 진행한다. 특수하거나 인위적인 약물을 사용하는 것이 아니므로 부작용이 적으며, 약물에 거부반응이 있어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환자들에게도 시행할 수 있는 치료 방법이다.

이는 세포와 조직의 재생을 유도하여 근육 힘줄과 인대를 치료한다. 인체의 자연적인 치유과정을 이용해 조직을 본래대로 복원시키기 때문에 가장 근본적인 치료방법이라고 할 수 있으며, 타 치료법과 비교해 2배 이상의 빠른 치료 효과가 나타난다.

윤 원장은 “인대주사 치료는 우리 몸속에 직접 주사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좀 더 안전하고 만족스러운 치료를 위해서는 관련 질환 치료에 경험이 많고 숙련된 의료진에게 진료를 받고 치료 계획을 세우는 것이 바람직합니다.”라고 조언했다.

정준석 기자 (jsjung@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