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지성, 대한민국 최고 검사, 그러나 ‘딸 바보’로 SBS 피고인 첫 촬영

발행일시 : 2017-01-04 12:48

SBS 새 월화드라마 ‘피고인’(연출 조영광/극본 최수진, 최창환)에서 최고의 검사에서 한순간 딸과 아내를 죽인 살인범이 된 비극의 주인공 ‘박정우’역 지성이 첫 촬영에 돌입했다. 서울 중앙지검 형사 3부의 에이스 검사 ‘박정우’는 범죄 앞에서는 절대 무관용, 엄정 처벌이 소신인 원칙주의 검사인데, 극 초반 거대한 음모에 휘말려사랑하는 가족을 살해한 살인범 처지가 되는 드라마틱한 인물이다.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는 배우로 매 작품 인생 캐릭터를 탄생시키고 있는 지성의 첫 촬영은 지난달 2일(금) 인천 일대에서 이루어졌다. 이날 촬영분은 프로페셔널한 검사이기도 하지만 가족 앞에서만큼은 한없이 다정한 남편, 그리고 딸바보 아빠인 ‘박정우’의 평범한 일상을 보여줄 수 있는 장면으로, 딸 ‘박하연’역을 맡은 아역 배우 신린아와 함께 촬영이 진행됐다.

SBS 새 드라마 '피고인'서 아역 배우 신린아와 호흡을 맞추고 있는 지성. <SBS 새 드라마 '피고인'서 아역 배우 신린아와 호흡을 맞추고 있는 지성.>

극중 대한민국에서 둘째가라면 서러운 딸 바보로 등장하는 박정우는 바쁜 와중에도 하연의 유치원 등원을 돕고 생일 파티를 챙기는 등 가족을 끔찍하게 아끼는 모습을 보인다. 화목하고 단란한 가정의 모습을 위해 지성은 처음 만난 신린아와 눈높이를 맞춰 대화를나눴고, 훈훈한 아빠 미소로 신린아의 긴장을 풀어주며 둘 사이의 간격을 조금씩 좁혀나갔다. 또, 매서운 추위에 고생하는 신린아를 위해 자신의 겉옷을 벗어주는 등 아낌없는 배려로 현장을 따뜻하게 만들었다.

제작진은“현재 지성은 보다 생동감 있는 캐릭터를 구현해내고자 철저히 대본을 연구하고 체중 감량을 감행하는 등 오직‘피고인’에 집중한 상태다.매 작품 맡은 캐릭터에 뼛속 깊이 녹아드는 배우이기에, ‘박정우’ 역이 더 많은 공감과 응원을 받을 인물이 되리라 확신한다. ‘믿고 보는 배우’ 지성의 파격변신과 도전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지성의 복귀작 “피고인”은 딸과 아내를 죽인 살인자 누명을 쓴 검사 ‘박정우’가 잃어버린 4개월의 시간을 기억해내기 위해 써 내려가는 처절한 투쟁 일지이자, 세상 모두를 속인 충격적인 악인 ‘차민호’를 상대로 벌이는 강렬한 복수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오는 1월 23일(월)밤 10시에 첫방송된다.

이나리기자 nari@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 ㅣ 대표전화 : 02-6925-6318
사업자등록번호 : 119-86-28010 ㅣ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