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

경마 황태자 문세영 기수, 싱가포르 진출

발행일시 : 2017-05-11 15:37

한국 경마의 황태자 '문세영' 기수가 아시아 경마의 선진국(파트2)인 싱가포르에 진출한다.

데뷔 17년차인 문 기수는 지난해말 성장과 발전을 위해 해외활동 희망 의사를 한국마사회(회장 이양호)에 밝힌 바 있다. 이에 마사회 국제경마부는 싱가포르 터프클럽(STC)측에 진출을 추진했고, 지난 2월 20일 단기면허를 승인받을 수 있었다.   

싱가포르 터프클럽(STC)의 외국인 기수 도입조건은 매우 까다롭다. 파트1 국가 주요 대상경주나 국제경주에서 5위내, 파트2 국가에서는 최소 10위권 이내의 성적을 거둬야 한다.

문세영 기수 <문세영 기수>

이번 면허 승인은 '코리아컵', '코리아 스프린트컵' 등의 국제경주 개최 및 한국경마가 PART II로 승격된 점 등 높아진 한국경마 위상이 바탕이 되고, 문세영 기수의 우수한 국내 경주성적, 그리고 싱가포르 현지 네트워크를 통한 신규TO시기를 적절히 공략한 삼박자가 어우러진 결과이다.
 
문 기수는 오는 19일 또는 21일 첫 기승을 할 예정이다. 면허기간은 3개월이나 본인의사 및 활동내역에 따라 연장도 가능하다.

문 기수는 지난 2013년 마카오에서 3개월 동안 초청 기수로도 활동한 바 있다.

문세영 기수는 "머무는 것이 무섭다는 생각에 변화가 필요하다고 느꼈고, 어려운 곳에서 적응하다보면 앞으로 말 타는데 정신 및 육체적으로 더 성숙해지지 않을까 생각 한다"고 밝혔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