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주방세제 제품 이름이 브랜드 이름으로 격상?!’…애경, 토털케어 멀티브랜드 ‘투명한 생각’ 론칭

발행일시 : 2017-07-27 00:00
우리나라 최초의 주방세제인 ‘트리오’의 제품 이름으로 사용되어 오던 ‘투명한 생각’이 브랜드 이름으로 격을 높여 토털케어 멀티브랜드로 재탄생했다. 사진=애경 제공 <우리나라 최초의 주방세제인 ‘트리오’의 제품 이름으로 사용되어 오던 ‘투명한 생각’이 브랜드 이름으로 격을 높여 토털케어 멀티브랜드로 재탄생했다. 사진=애경 제공>

우리나라 최초의 주방세제인 ‘트리오’의 제품 이름으로 사용되어 오던 ‘투명한 생각’이 브랜드 이름으로 격을 높여 토털케어 멀티브랜드로 재탄생했다.
 
생활뷰티기업 ‘애경(대표 고광현)’에서 전성분을 표기한 토털케어 멀티브랜드 ‘투명한 생각’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투명한 생각’은 ‘우리나라 주방세제의 어머니’ 트리오에서 지난해 출시 50돌을 맞아 50주년 기념 제품으로 선보인 ‘트리오 투명한 생각’이 시발점이다.
 
트리오의 제품명에서 토털케어 멀티브랜드로 재탄생, 주방세제는 물론 액체세제, 분말세제, 샴푸, 바디워시 등 총 9종을 출시한다.
 
‘트리오 투명한 생각’은 국내 최초이자 최장수 주방세제인 트리오가 50년 동안 지켜온 진정성과 투명성이라는 브랜드 가치를 제품의 기능과 연결해 ‘최선을 다하는 진심과 눈으로 확인하는 안심’을 담은 주방세제이다.
 
해당 제품은 국내 최초로 전성분을 제품 정면에 표기하는 이례적인 시도로 소비자가 제품의 모든 성분을 눈으로 확인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어 소비자에게 인기를 끌었다.
 
애경 측은 “안심하고 사용하고자 하는 소비자 요구에 따라 ‘투명한 생각’은 트리오의 제품명에서 브랜드로 격상돼 생활뷰티 제품을 아우르는 토털케어 멀티브랜드로 재탄생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애경 관계자는 “최근 성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는 상황에서 애경의 기업명이자 기업이념인 ‘사랑과 존경’을 소비자에게 실천하기 위해 이 같은 브랜드를 선보이게 됐다”며 “일상에서 사용하는 세제류, 바디케어 카테고리를 시작으로 점차 제품군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투명한 생각’은 온 가족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일상생활에서 자주 쓰는 생활뷰티 제품을 중심으로 액체세제, 분말세제, 베이킹소다, 과탄산소다, 구연산, 주방세제, 샴푸, 컨디셔너, 바디워시 등 총 9종으로 구성됐다.
 
투명한 생각 9종 모두 100% 식물유래 계면활성제를 함유했으며 걱정되는 화학성분은 배제했다. 믿을 수 있는 성분과 함량을 제품 전면에 표기해 소비자가 눈으로 확인하고 사용할 수 있게 한 것이 특징이다. 또 투명한 용기와 인공색소를 함유하지 않은 투명한 액물로 투명함을 효과적으로 전달했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