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모바일

LG V30, 전문가급 카메라 채택?..'F1.6 렌즈로 더 밝고 생동감있게'

발행일시 : 2017-08-10 17:33

'스마트폰으로 전문가 수준의 영상 및 이미지 찍는다.'

LG전자의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이 스마트폰 중 최고 수준인 F1.6의 조리개값과 글라스 소재 렌즈를 적용, 더 밝고 선명해진 차세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다.

LG V30 스마트폰에 적용된 F1.6의 조리개값은 전작 V20의 F1.8 표준렌즈보다 약 25% 더 밝아진 것이다.

카메라 렌즈의 F값이 낮아질수록 조리개가 크게 열려 더 많은 빛을 받아들일 수 있다. 따라서 F1.6 카메라는 기존보다 더 밝고 생동감 있는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LG전자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는 F1.6의 밝은 조리개값과 함께 최적의 색감과 질감을 구현하기 위해 후면 표준렌즈를 구성하는 6장의 렌즈 중 빛을 직접 받아들이는 첫번째 렌즈에 글라스 소재인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를 채택했다. 글라스 렌즈는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가시광선 투과율이 높아 피사체의 디테일까지 더욱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아울러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 표현이 가능해 DSLR 등 고급 카메라용 렌즈에 주로 사용된다. 그림은 플라스틱 렌즈 대비 가시광선 투과율이 높은 글라스 렌즈가 사진과 영상을 더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개념도. <LG전자 차기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는 F1.6의 밝은 조리개값과 함께 최적의 색감과 질감을 구현하기 위해 후면 표준렌즈를 구성하는 6장의 렌즈 중 빛을 직접 받아들이는 첫번째 렌즈에 글라스 소재인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를 채택했다. 글라스 렌즈는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가시광선 투과율이 높아 피사체의 디테일까지 더욱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아울러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 표현이 가능해 DSLR 등 고급 카메라용 렌즈에 주로 사용된다. 그림은 플라스틱 렌즈 대비 가시광선 투과율이 높은 글라스 렌즈가 사진과 영상을 더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음을 보여주는 개념도.>

V30에 적용되는 글라스 소재의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도 눈길을 끈다. 이는 최적의 색감과 질감을 구현하기 위해 후면 표준렌즈를 구성하는 6장의 렌즈 중 빛을 직접 받아들이는 첫 번째 렌즈에 채택됐다.

글라스 렌즈는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가시광선 투과율이 높아 피사체의 디테일까지 더욱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 표현이 가능해 DSLR 등 고급 카메라용 렌즈에 주로 사용된다.

LG V30는 넓게 펼쳐진 풍경사진이나 단체사진을 촬영할 때 활용도가 높은 후면 광각 카메라도 한층 업그레이드된 걸로 확인됐다. 저왜곡 광각 카메라는 자체 개발한 렌즈 설계 기술을 적용, 가장자리 왜곡을 전작인 V20 대비 1/3 수준으로 개선해 더욱 사실적인 촬영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전작과 같이 전면에도 광각 카메라를 탑재, 셀카봉 없이도 단체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조준호 사장은 "LG V30는 최고의 성능과 사용성을 겸비한 차세대 듀얼 카메라를 탑재했다"며, "전문가 수준의 영상 및 이미지를 스마트폰으로도 손쉽게 촬영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 V30는 표준각 1600만 화소, 광각 1300만 화소의 고화질 듀얼 카메라의 크기를 전작보다 30% 줄인 최소형 모듈로 구현했다.

크기는 작아졌는데도 ▲광학식 손떨림 방지(OIS, Optical Image Stabilization) ▲전자식 손떨림 방지(EIS, Electronic Image Stabilization) ▲레이저 오토 포커스(Laser Auto Focus) 등 흔들림 없이 빠르고 안정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기능들을 모두 갖췄다는 설명이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