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한고은, 후폭풍 맞은 발언 화제..."개가 사람 죽이는 거?"→"너무 어리석은 생각"

발행일시 : 2017-10-22 20:19
사진=한고은 인스타그램 <사진=한고은 인스타그램 >

한고은, 후폭풍 맞은 발언 화제..."개가 사람 죽이는 거?"→"너무 어리석은 생각"

배우 한고은이 '최시원 프렌치불독' 관련 해 자신의 생각을 언급했다가 후폭풍을 맞고 있다.

한고은은 22일 오전 자신의 SNS를 통해 "너무 날이 좋아서 아이들 산책을 해보려고 해도 사람들이 그러네요. '개 줄 좀 짧게 잡아요. 못 봤어요? 개가 사람 죽이는 거?' 견주들은 고개도 못 들고 죄송하다는 말만 해야 하죠"라는 글을 적었다.

이어 "나쁜 개는 없다는 말 너무 맞죠. 사람을 물어 해를 끼친 그 개가 강형욱 씨의 반려견이었다면 그런 일이 있었을까요 …왜 사람 탓을 아니하고 그 개의 안락사를 논하는지 …한 생명을 있는 그대로 존중하며 인정하고 반려하는 시점이 필요하다는 목소리를 조심스레 내어봅니다"라고 덧붙였다.

하지만 그의 글이 논란이 되자 같은 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에 일어나 제 글이 너무 경솔했었다는 생각에 삭제를 했는데 …역시 너무 어리석은 생각이었던 것 같습니다"라고 사과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