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최시원 아버지 사과문, "반려견은 앞으로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

발행일시 : 2017-10-22 20:41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최시원 아버지 사과문, "반려견은 앞으로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

최시원 아버지가 한일관 대표가 자신의 개에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하자 즉각 사과문을 발표했다.

지난 21일 최시원의 아버지 최기호 씨는 "고인의 명복을 빈다. 그리고 유족들께 깊은 애도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 항상 조심하고 철저히 관리했어야 하는데 이러한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송구스러운 마음 뿐"이라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어 그는 "저희는 애도의 뜻을 전하기 위하여 조문을 다녀왔고, 위와 같은 상황에 대하여 유가족분들께 머리숙여 사죄를 드렸다. 현재도 앞으로도 고인이 되신 분과 유가족분들께는 큰 마음의 짐을 지게 되었음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그 어떠한 말로도 위로가 될 수 없으리라 생각되기에 고인과 유가족분들께 이 글을 빌어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더불어 "반려견은 앞으로 이런 일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하겠다"고도 덧붙였다.

한편 한일관 대표는 지난 달 30일 이웃이 기르는 개에 정강이를 물려 엿새 만에 패혈증으로 사망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