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솔밭공원 민트 하우스-북한산 둘레길 1분 주택, 전세로 1억원 대 살 수 있다

발행일시 : 2019-05-19 23:12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캡처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캡처>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캡처

<사진=MBC '구해줘 홈즈' 방송 캡처 >

'구해줘 홈즈'에서 솔밭공원 민트 하우스를 찾았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서는 1억원대 숲세권 집을 구하는 의뢰인 가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집을 구하는 의뢰인 가족은 2년째 전세로 살고 있는 가족으로 두 아이가 있었다.

아내는 공무원, 남편은 목수 출신 육아 대디로 숲세권 집을 원했다. 아이들을 위해 출퇴근 거리는 최대 70분 거리까지도 괜찮다고 했다. 이어 부부는 1억원 대 전세 집을 원했다.

첫 번째로 집을 보러 나선 곳은 강북구 우이동이다. 솔밭공원 민트하우스로 층간소음을 걱정할 필요 없는 층수로 신축 건물이다.

집으로 들어가면 웨인스코팅이 돼있는 깔끔한 민트색 집이 펼쳐졌다.

이어 주방 역시 깔끔한 'ㄷ'자 형으로 남다른 인테리어를 자랑했다.

초초초 역세권, 숲세권 보장, 층간소음 해결, 주차공간까지 확보했다.

하지만 다소 수납 공간이 부족하다는 단점이 있었다. 이 집의 가격은 전세로 1억 8천, 관리비는 4만원이었다.

이어 소개된 집은 강북구 수유동에 위치한 북한산 둘레길 1분 주택이다. 이 집 역시 층간 소음 걱정이 없고 4년 전에 지은 신축 건물이다. 1층에는 카페가 자리잡고 있다.

문을 열고 들어가면 탁 트인 개방감이 느껴지는 집으로 큰 창문이 자리잡고 있다. 주방 수납공간 역시 넉넉했다. 주방 옆으로 채광이 좋아 해가 잘 드는 집이었다.

이 집의 가격은 1억 3천만원에 전세로 살 수 있었다. 관리비는 3만원이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 2019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NextDaily 집중분석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