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김선아-엄기준, '여인의 향기' 인연이 지금까지..나이 차이는?

발행일시 : 2019-10-22 01:02
사진=김선아 SNS <사진=김선아 SNS>

김선아와 엄기준이 드라마 '여인의 향기' 때 인연을 지금까지 이어오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김선아는 지난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뮤지컬 '드라큐라' 관람 후 엄기준과 함께 찍은 인증샷을 게재했다.

김선아와 엄기준은 나란히 다정하게 서서 카메라를 향해 손가락으로 브이 자를 그리고 있다. 또한 핼러윈을 기념해 휴대폰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해 악마 뿔과 꼬리 효과를 줘 눈길을 끌었다.

김선아와 엄기준은 지난 2011년 방송한 SBS 드라마 '여인의 향기'로 연기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당시 '여인의 향기'에는 김선아와 엄기준을 비롯해 이동욱, 서효림 등이 출연했다.

김선아 나이는 1973년생으로 올해 47살이다. 엄기준 나이는 김선아보다 세 살 어린 44살이다.

한편 김선아는 현재 방송 중인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에서 제니장 역을 맡아 열연 중에 있다.

이상인 기자 lsi@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