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켈로그 출시 114주년…전 세계 108개국서 1000개 제품 제공

발행일시 : 2020-02-19 16:45
출처=농심켈로그 <출처=농심켈로그>

켈로그가 오늘 114번째 생일을 맞았다.

농심켈로그는 지난 1906년 윌 키스 켈로그가 탄생시킨 켈로그가 2020년 2월 19일 탄생 114주년이 됐다고 밝혔다.

요양원을 운영하던 존 하비 켈로그 박사와 동생 윌 키스 켈로그는 함께 소화가 잘되는 건강 식품을 만들던 중 우연히 밀가루 반죽이 건조되어 생긴 푸레이크를 발견했다. 이후 푸레이크 시리얼의 '원조' 발명가 이름을 따서 창립된 켈로그는 오늘날 전 세계 180개국에서 1000여 개 다양한 제품을 제공하며 세계인의 식탁을 영원히 바꿔 놓았다.

환자식에서 시작해 시리얼의 대명사로 거듭난 켈로그 시리얼 제품은 1930년대 남극 탐험대의 건강을 책임지는 식량으로도 활용됐다. 1969년에는 인류 최초로 달 착륙에 성공한 아폴로 11호 승무원들의 아침 식사로서 함께 우주로 나가며 기념비적인 세계사에 이름을 남기기도 했다.

켈로그는 유명 브랜드와 함께 여러 가지 마스코트도 탄생시켰다. 1952년에 콘푸로스트의 호랑이 기운 '토니'와 1962년에 알록달록한 후루트링의 상징 '투칸 샘' 마스코트가 등장했다. 한국에서도 2005년에 첵스 초코의 마스코트 '체키'를 선보이며, 어린이들이 사랑하는 간편 대용식이자 건강한 아침 식사로 자리매김했다.

국내 시장에는 1981년 농심과 합작하여 '농심켈로그 주식회사'로 공식 진출했다. 그 후 1983년 콘푸레이크, 콘푸로스트 출시를 거쳐 2005년 초코 시리얼 첵스초코 등 개인의 취향과 입맛, 변화하는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시리얼바, 쉐이크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였다.

송혜경 농심켈로그 홍보팀 상무는 “전 세계에서 사랑받는 글로벌 식품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제시하고 더 나은 내일을 만들기 위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 2020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구원모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46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