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

정지선 현대백그룹 회장 ‘패션에 이어 홈퍼니싱에도 눈독’…현대리바트, 美 최대 홈퍼니싱 브랜드 ‘윌리엄스소노마’와 10년간 독점판매 계약 체결

발행일시 : 2017-02-21 11:07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사진=넥스트데일리 DB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사진=넥스트데일리 DB>

 
지난해 패션 브랜드 한섬을 통해 3261억원이라는 거액을 투입해 SK네트웍스 패션사업 부문 전체를 인수, 연 매출 1조3500억원을 넘는 국내 패션부문 ‘빅4’라는 타이틀을 거머쥐었던 현대백화점그룹 정지선 회장이 올해 그룹의 신규 역점 사업으로 ‘홈퍼니싱’을 선택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최근 현대리바트가 미국 최대 홈퍼니싱 기업인 ‘윌리엄스소노마’(WILLIAMS-SONOMA, 이하 윌리엄스소노마)社와 국내 최초로 10년간 이 업체의 대표 브랜드인 ‘윌리엄스소노마’,(Williams-Sonoma), ‘포터리반(Pottery Barn)’, ‘포터리반 키즈(Pottery Barn Kids)’, ‘웨스트 엘름’(West Elm) 등 4개 브랜드에 대한 오프라인 매장 운영 및 온라인 사업 등 국내 독점 판매권을 가지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홈퍼니싱은 집을 뜻하는 ‘홈(Home)’과 꾸민다는 ‘퍼니싱(Furnishing)’의 합성어이다. 가전 및 의류를 제외한 가구 및 인테리어 소품, 생활용품 등을 활용해 집안을 꾸미는 것을 뜻한다.

'월리엄스소노마' 미국 조지아주 매틀란타점 매장 전경.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제공 <'월리엄스소노마' 미국 조지아주 매틀란타점 매장 전경.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제공>

이번 계약을 체결한 ‘윌리엄스소노마’는 프리미엄 주방용품 및 주방가전 등을 주력상품으로 보유하고 있으며, ‘포터리반’은 가구·생활용품을 중심으로 전개하는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다.
 
총 8개의 브랜드(윌리엄스소노마·포터리반·포터리반 키즈·웨스트 엘름·포터리반 틴·윌리엄스소노마 홈·리쥬비네이션·마크 앤 그램)를 온라인과 소매 유통, 카탈로그 사업 형태로 운영 중인 미국 최대 홈퍼니싱 업체로, 미국과 캐나다·영국·호주 등 총 7개국 진출해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포터리반 키즈’는 유아동 가구와 소품을 전문으로 하는 프리미엄 키즈 홈퍼니싱 브랜드로서 책가방 등 일부 품목은 국내 소비자들 사이에서 ‘직구템’으로 불릴 만큼 인기가 높다고 한다. ‘웨스트 엘름’의 경우 포터리반에 비해 저렴하면서도 트렌디한 가구와 생활소품을 내세워 미국 현지에서 젊은 고객들에게 유명세를 얻고 있는 가구 브랜드다.

특히 윌리엄스소노마는 이번 현대리바트와의 계약으로 아시아 지역에서 처음으로 매장을 선보이게 되며, 포터리반·포터리반 키즈·웨스트 엘름의 경우 필리핀에 이어 두 번째로 진출하게 된다.

윌리엄스소노마社 로라 알버 대표는 “현대백화점그룹과 새로운 프랜차이즈 파트너십을 맺고 한국시장에 진출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현대백화점그룹은 다양한 유통 채널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만큼, 윌리엄스소노마社가 제공하는 높은 수준의 라이프스타일 서비스를 한국 시장에서 선보일 수 있는 최적의 파트너”라고 말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홈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가구업계 뿐만 아니라 유통 및 패션기업들까지 경쟁적으로 뛰어들어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추세이다”며 “국내 소비자들이 윌리엄스소노마 브랜드를 해외 직구나 현지에서 구매해 들여와 사용할 정도로 인기가 높은 만큼, 국내 홈퍼니싱 시장에서 새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기 위해 이들 브랜드를 유치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번 윌리엄스소노마社와의 계약 체결에는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의 역할이 컸던 것으로 알려졌다. 정 회장은 이 업체와의 계약 체결 과정을 진두 지휘하고, 스토리텔링 방식의 매장연출 및 상품구성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경험과 가치, 그리고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해 국내 프리미엄 홈퍼니싱 시장에서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해 나갈 것을 주문하기도 했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현대리바트는 윌리엄스소노마社 브랜드별 운영 담당자를 미국 현지에 보내 매장연출 및 상품구성 등 브랜드 운영 노하우를 연구하도록 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의 이 같은 행보는 올 초 정 회장이 밝힌 신년사와도 맞닿아 있다고 그룹 측은 전했다. 정 회장은 ‘적극적인 시장 대응과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을 2017년 경영방침 중 하나로 제시하고 "저성장 기조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그룹의 생존과 성장을 위해 필요한 변화를 만들어 나가야 한다"며, "과거의 성공요인이 미래를 담보해 주지 못하는 만큼, 성공을 위한 새로운 길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현대리바트는 올 상반기에 윌리엄스소노마社 브랜드들의 1호점을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과 현대백화점 목동점에 매장을 열 계획이다.

현대시티아울렛 가든파이브점의 리빙관 1층에는 포터리반과 포터리반 키즈의 복합 매장이 947㎡(287평)규모로 들어서며, 리빙관 2층에는 ‘웨스트 엘름’ 단독 매장이 700㎡(212평) 규모로 오픈할 예정이다. ‘윌리엄스소노마’는 현대백화점 목동점에 297㎡(90평) 규모로 문을 열 예정이다.

현대리바트는 올해 ▲‘윌리엄스소노마’ 2400여 품목 ▲‘포터리반’ 1400여 품목 ▲‘포터리반 키즈’ 1800여 품목 ▲‘웨스트 엘름’ 1400여 품목 등 총 7000여 품목을 선보이고, 향후 브랜드별로 상품 구색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현대리바트는 현대백화점그룹의 유통 채널을 활용해 향후 10년 동안 윌리엄스소노마의 4개 브랜드 매장을 30개 이상 열 계획이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현대백화점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백화점·아웃렛·온라인 등 다양한 유통 채널을 활용해 윌리엄스소노마 브랜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홈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고, 국내 프리미엄 홈퍼니싱 시장에서의 차별화된 경쟁 우위도 확보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주)넥스트데일리 | 등록번호 : 서울 아 01185 | 등록일 : 2010년 03월 26일 | 제호 : 넥스트데일리 | 발행·편집인 : 이선기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2로 123, 701호ㅣ발행일자 : 2005년 08월 17일 | 대표전화 : 02-6925-631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나성률

Copyright © Nextdaily. All Rights Reserved